본문 바로가기

[OSEN=박정선 기자] 어째서 여주인공은 이렇게 사랑스러운 남자를 사랑하지 않는 걸까. KBS 2TV 월화드라마 '미래의 선택'의 정용화는 그 누구의 사랑을 받아도 충분한 짝사랑남인데 말이다.

극중 세주로 분한 정용화는 지난 11일 오후 방송된 '미래의 선택'에서 짝사랑해오던 미래에게 한걸음 더 가까이 다가갔다. 이날 방송에서만큼은 김신(이동건 분)과 미래 사이에 조그마한 균열이 생기자 그 기회를 낚아챈 행운남이었다.

세주는 미래에게 언제나 진심으로 다가갔다. 그것은 그가 그만큼 자신감에 가득찬 남자이기 때문에 가능한 행동이었다. 게다가 그는 다정하기까지했다. 팀을 옮긴다는 미래의 소식을 듣고 상반된 김신, 세주의 반응은 미래의 마음을 끌어당기기 충분했다.

이날 방송에서 미래는 오빠이자 담당 프로그램의 PD인 주현(오정세 분)로부터 팀을 옮기라는 말을 듣는다. 그리고 이 사실을 들은 김신과 세주는 각각 다른 반응을 보였다. 주현으로부터 "미래와 결혼할 것이 아니면 그를 건들지 말라"는 경고를 들었던 김신은 "너 스스로 결정하란 이야기다. 각자 사는 인생이니까"라며 미래와의 관계에서 한발 물러섰다.

그러나 세주는 달랐다. 그는 "미래 씨 진짜 다른 데 가냐. 안 된다. 가지 말라"면서 "나 미래 씨와 일하고 싶다"고 솔직히 말했다. 미래가 김신과는 다르게 자신을 붙잡아준 세주에게 감동을 받은 것은 당연한 수순이었다.

미래를 끌어당기는 세주의 매력은 이 뿐 아니었다. 세주는 미래의 마음을 붙잡기 위해 적극적으로 일을 도모했다. 최강 라이벌 김신에게 방송국 사주의 손자라는 신분을 밝히기로 한 것. 그는 할머니이자 방송국 사주인 미란(고두심 분)과 미래, 자신의 식사를 계획했다. 그리고 이 장면을 김신이 우연히 목격하도록 만들었다. 큰 미래(최명길 분)의 도움이 컸다.

방송 말미 김신을 향해 자신만만한 웃음을 지어보이는 세주에게서는 그만이 가질 수 있는 자신감이 묻어났다. 평소 방송국에서 평범한 VJ로 살아가면서도 당당한 그의 태도 또한 이러한 자신감에서 파생된 산물이었다.

세주는 매력이 가득한 남자다. 그가 굳이 방송국 사주의 손주가 아니더라도 그는 충분히 미래의 사랑을 받을만한 가치가 있는 인물이다.

그렇기에 '미래의 선택'이 제시하는 삼각관계 속 미래의 선택에 더욱 관심이 쏠린다. 미래의 선택은 세주일까 아니면 김신일까.


*I'm sorry I don't have time to translate it all, but the first and last sentences are the most important:


How can the female lead not love such a lovely man? MHIYD's JYH is an unrequited lover who more than deserves to be loved by anyone.
...
Seju is a man full of charms. Even if he's not the grandson of the network's CEO, he fully deserves to be loved by Mirae.


http://media.daum.net/entertain/drama/newsview?newsid=20131112073203016


기자님 맘=우리 맘이네요.

The reviewer SPEAKS OUR MIND!


  • lovingrj 2013.11.12 10:03
    Seju is a man full of charms --> sooo true.
    He's so educated, intelligent, determined, and so respectful to females. Why would Mirae not love him, writer nim?
  • postilion 2013.11.12 10:53

    Because he reserves to be loved by someone much better than Mirae. 

  • checkinout 2013.11.12 11:08
    She speaks our mind exactly. Compare Seju to the bipolar, verbally (and physically) abusive, self-absorbed anchorman who will be loved no matter what, it's no wonder the show is losing viewers for being so unbelievable.
  • Lullaby 2013.11.12 14:12
    Gotta thank Yonghwa for being charming and awesome, as always.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7 리뷰 [삼총사 TTM] 정용화, 코믹-액션-멜로 ‘무한 변신 중’ Jung Yonghwa, Comedy-Action-Romance 'Infinite Transformations' 3 2014.09.06 1545 3
36 리뷰 [어저께TV] 정용화, '박달향' 맞춤옷 입었다 Jung Yonghwa wears "Park Dalhyang" like a perfect fit 3 2014.09.01 1660 3
35 리뷰 [삼총사 TTM] by Couch Kimchi - Ep.1 카우치 김치 1화 평 中 11 2014.08.21 2786 4
34 리뷰 [삼총사] 낭만을 품고 청춘이 해야 할 일 2014.08.20 1402 0
33 리뷰 [삼총사 TTM] 한 장으로 보는 삼총사 리뷰 1탄 Recap of ep.1 in a Page 2014.08.19 1253 1
32 리뷰 [삼총사 TTM] by Dramabeans - Ep.1 드라마빈 1화 평 中 2 2014.08.19 2873 3
31 리뷰 '삼총사', 정용화의 가능성을 봤다[첫방①] 2014.08.18 1216 2
30 리뷰 [삼총사 TTM] "귀공자, 잠시만 안녕"…'삼총사' 정용화의 출사표 1 2014.08.13 1545 3
29 리뷰 [Dramafever 드라마피버] 12 K-drama theme songs that will break your heart (in a good way) 2014.06.05 4076 2
28 리뷰 2013년 하반기 연기돌 결산 (남자) 4위- 정용화 2013 (2nd Half) Actor-dol Ranking- #4 Jung Yonghwa 12 2014.03.16 6509 4
27 리뷰 씨엔블루 반갑대이③ 4인 4색 필모그래피 탐구 1 2014.03.13 2946 1
26 리뷰 Dramabeans- Comment on Yonghwa's performance 드라마빈 연말결산 中 정용화 2 2013.12.19 6377 3
25 리뷰 MHIYD - comment 2013.12.06 3963 0
24 리뷰 연기돌 기사 중-"씨엔블루 정용화의 발견은 반갑다" "CNBLUE JYH is a Delightful Discovery" among actor-dols 4 2013.12.05 7920 10
23 리뷰 [어저께TV] '미래의선택' 정용화, 눈빛이 어쩜 그래요 1 2013.11.20 2859 0
22 리뷰 [어저께TV]시청자 외면 '미래의선택', 정용화 하나 건졌어요 2013.11.19 2596 0
» 리뷰 [어저께TV] '미래' 정용화, 사랑할 수밖에 없는 짝사랑남 Jung Yonghwa, the unrequited lover you can't help but love 4 2013.11.12 3907 4
20 리뷰 정용화 반전매력에 여심 들썩, 배려남부터 얼음장 보스까지 file 2013.11.10 2764 0
19 리뷰 미래의 선택, 그 중심엔 '세주앓이' 정용화가 있다 2013.11.06 2870 0
18 리뷰 【E】[미래의선택 MHIYD] 2013.10.26 팬미팅 후기 Fan report from Fanmeet 10 2013.10.31 7534 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