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_readtop_2013_204994_1363597751867141.jpg


[매경닷컴 MK패션 간예슬 기자] 춤추고 노래하는 아이돌이 대세였던 2010년, 연주하고 노래하는 보이 밴드가 나타났다. 잘생긴 외모는 물론 연주 실력까지 갖춘 ‘씨엔블루’는 기존의 남자 아이돌에게서 볼 수 없던 자유분방함으로 등장과 동시에 가요계를 사로잡았다.

4명이 모두 각자 다른 매력을 갖고 있지만 가장 많은 스포트라이트를 받는 이가 있다. 바로 무대 위에서 노련하게 ‘소리 질러!’를 외치는 팀의 리더이자 보컬인 정용화. 기타 치며 노래하는 그가 신발 끈 풀린 워커라면, 실제로 본 그는 가볍고 편한 운동화 같은 남자다.

그동안 음악방송에서 선보인 반항적이고 터프한 모습은 온데간데 없고 그레이 티셔츠에 청바지를 매치한 캐주얼 차림으로 나타난 그는 풋풋한 청년다운 취향을 갖고 있었다.

그가 특별히 좋아하고 돈을 아끼지 않는 패션 아이템은 바로 운동화다. “운동화는 종류별로 많이 사는 편이에요. 주로 멀티숍에 가서 꼭 신어보고 구입하죠. 옷도 마찬가지예요. 온라인으로는 한 번도 쇼핑을 해본 적이 없어요.”

최근 그의 귀에는 늘 착용하던 큼지막한 큐빅 귀걸이 위에 롤링스톤즈의 심볼인 혓바닥 모양 피어스가 추가됐다. “액세서리는 귀걸이 정도만 착용해요. 예전에는 반지나 팔찌도 좋아했지만 이제는 많은 아이템을 착용하는 것이 귀찮더라구요. 반지는 기타 칠 때 불편해서 안 끼게 됐어요. 하지만 시계는 소장가치가 있다고 생각해서 가끔 착용하는 편이죠.”



In 2010, the year when dancing idols were the norm, a boy band appeared that sang and played instruments. With looks and live instrument skills, as well as the free spirits not seen in the existing male idol groups, CNBLUE captivated the whole music scene.

The four members have their own different charms but he is the one that received the most limelight. He's the leader and the vocalist, who shouts “Make some noise!” on stage like a veteran. If the singer and the guitar player on stage can be likened to a pair of leather boots with untied shoelaces , the real him in person is like a pair of casual and comfortable sneakers.

The rebellious and tough look we saw on music programs is so gone. In a grey tee and jeans, he appeared in front of us with just the air of youthful freshness.

The fashion item that he likes most and is willing to spend regardless of price is sneakers. "I'm someone who just shops for all kinds of sneakers. I usually go to the select shops to try them on and then buy them. It's the same with clothes. I never buy such things online."

Recently, we noticed a newly added ear stud with The Rolling Stones logo in addition to the large, shiny cubic earrings we always saw. “As for accessories, I only care to wear earrings. I used to like rings and bracelets, but now I find it a nuisance wearing too many accessories. Wearing rings to play the guitar isn't comfortable at all, so I gave up. Watches are collectibles, so I wear one once in a while."



 image_readmed_2013_204994_1363597751867145.jpg

그는 또래 남자들처럼 패션에 관심은 많지만 막상 차려입을 일이 없어 타이트한 티셔츠와 청바지를 주로 입는다. 그래서인지 수트를 맘껏 입을 수 있는 시상식이 기다려지기도 한다고. 실제로 그는 자신이 ‘수트를 입었을 때 가장 멋지다고 생각한다’고 웃으며 말했다.

그러고 보니 정용화는 수트가 잘 어울릴 법한 큰 키와 슬림한 몸매를 가졌다. “운동을 따로 하지는 않아요. 가끔 헬스클럽에 다니며 유지를 하는 정도죠. 먹는 것을 좋아해서 다른 아이돌처럼 다이어트나 식이요법도 안 하는 편이에요.”

특별한 관리 없이도 늘씬한 몸매와 깨끗한 피부를 가진 그는 요즘 그 흔한 성형 수술도 하지 않았다. 쌍꺼풀이 질듯 말 듯한 큰 눈은 또렷하고 서양적인 눈보다 매력적이다.

“눈은 제 얼굴 중 제일 마음에 드는 부위에요. 특히 눈 밑 점막에 있는 점이 마음에 들어요. 독특하기도 하고 저한테만 있는 것이니까요. 마음에 안 드는 부위는 광대뼈에요. 언젠가 화면을 통해 제가 웃는 모습을 봤는데 광대뼈가 유난히 도드라져 보이더라고요.”

매일 방송 활동을 하다보면 잦은 메이크업으로 트러블이 일어날 법도 한데 그는 매끈한 구릿빛 피부를 가졌다. “피부과를 다니기는 하지만 숙소에서 따로 관리를 하지는 않아요. 핸드크림처럼 기본적인 것도 옆에서 챙겨주지 않으면 혼자 잘 안 바르는 편이에요.”


Like guys of his age, he's interested in fashion trend. But he says there are not many occasions requiring him to dress up, that's why he always wears simple tees and jeans. It's the reason why he actually anticipates the award shows when he can wear suits as much as he wants. He says with a smile, "I think I look most handsome in a suit."

Jung Yong Hwa really has the tall and slim built so suitable for formal suits. "I don't go for special physical training. I do exercise from time to time just to keep shape. I love eating, so I don't diet or watch what I eat like other idols."

Being able to keep a relatively slim built without dieting and having clean skin, he didn't have any cosmetic surgeries in this era of abuse. His big eyes with the double eye lid creases that come and go are somehow more charming than some westerners' prominent eyes. "I like my eyes. I especially like that mole under my eye, just because it's unique. Only I have it. I don't like my high cheek bones. Whenever I am laughing, the camera can't help but capture my too obvious cheek bones."
 
For someone who needs to wear makeup often for TV appearances, it's easy to get pimples. But we are seeing his smooth and tanned skin only. "I do go for facial treatments but I am not peculiar about my skin at home. I am the kind that doesn't bother to use hand cream unless someone cares to look after those things. "

image_readbot_2013_204994_1363597752867147.jpg 


또래보다 일찍 사회생활을 시작하고 다양한 경험을 해본 그의 나이는 이제 25살. 아직은 화내고 싶을 때 화내고 친구들과 어울려 놀 나이다. 그러나 방송에서 늘 웃는 표정으로 밝게 행동하는 스타들처럼 그 역시 때로는 의미 없는 웃음을 지을 때도 있을 것이다. 그가 진짜로 웃고 싶을 정도로 행복한 순간은 따로 있다고.

“콘서트할 때 가장 행복해요. 노래를 부르면서 팬들과 어우러지는 순간, 무대를 내려오면서 들리는 박수 소리 등 모든 상황이 뿌듯하고 행복해요.”

최근 월드 투어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다는 ‘씨엔블루’는 이제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의 주목을 받는 그룹이 됐다. “최종 꿈은 빌보드 차트 1등이에요. 싸이 선배님처럼 한국의 음악을 세계에 알리고 또 인정받고 싶어요.”

한 치의 망설임도 없이 말하는 그는 인터뷰 내 그 어떤 대답을 했을 때보다 확신에 찬 눈을 하고 있었다. 그렇게 말한 뒤 곧바로 장난기 가득한 얼굴로 “5월 콘서트에서 봬요”라고 말하는 그는 순수하면서도 프로다운 열정을 지닌 사람이었다.

사투리 섞인 억양으로 친근하게 이야기하는 정용화는 무대에서 선보였던 강렬한 모습과 사뭇 달랐다. 그에게는 가식이 없다. 오로지 신인 때의 풋풋함과 뚜렷한 목표 의식으로 묵묵히 자신의 길을 걸어온 그. 언젠가 씨엔블루의 노래가 뉴욕 타임스퀘어 광장에 울려 퍼지며 전세계인들을 열광시킬 날을 기대해본다.


Compared to people of the same age, the 25-year-old started early in the society and has experienced so much more. It's the age when one gets angry feeling angry, or hangs out with friends whenever feeling like it. All stars show their happy faces on TV when doing the various programs; he must smile sometimes without obvious reasons. He says there are other happy moments that he actually feels like laughing out loud.

"Concerts are the happiest time. When I sing, feeling the unison with the fans, hearing all the applause on my way down the stage . . . Everything of the concerts satisfies me and makes me happy."
 
CNBLUE is preparing for their upcoming world tour. They have made a name not only in Korea but also the rest of the world. "My ultimate dream is to reach number one on the Billboard Chart, just like Psy sunbaenim who lets the whole world know and recognize Korea's music." When he says the above without any hesitation, his eyes were full of confidence, more than any other answers during the whole interview. But he quickly changes to a naughty tone, saying, "Let's meet in the May concerts." Pureness and professional passion in the same guy.

The Jung Yong Hwa who talks to us sincerely, his speech mixed with dialect here and there, is completely different from the tough and wild image he shows on stage. There is no pretense. Carrying the same aim he set for himself when he started as a rookie, he's been walking his own road quietly. Let's anticipate together: there will be such a day when CNBLUE's music is played in New York Times Square, making people of the whole world crazy.


image__2013_204994_1363597752867503.jpg 


http://fashion.mk.co.kr/view.php?no=204994&year=2013


translated by anonymous at http://justjyh.com/xe/free/75445

  • 옥토버 2013.03.18 19:51

    용화는 애틋하지만............이런 아무 성의도 느껴지지 않는 인터뷰 기사는 왜 낸 걸까요??? 용화팬들 용화는 공연으로 내돌릴거다 드라마는 꿈도 꾸지 마라????? 뜬금없는 성형에 피부 얘기는 왜?????안티들 떡밥 주려고 작정한 듯한 기사로 보이네요 전.

  • mystarYH 2013.03.18 20:00
    저역시도 그러합니다. why?? 이 뜬금없는 인터뷰에...저런 나 완전 피곤합니다...라고 밖에 생각안되는 사진들......답답
  • feeling_JYH 2013.03.18 20:05
    내용도 그렇고..의상도..거참..코디가 준비한거겠죠? 용화사복이 훨씬 스타일리쉬하겠네요..암튼 답답합니다.;;;
  • 레몬나무맛 2013.03.18 20:10
    진짜 답답해 죽겠습니다.

    하고 싶은 말은 너무 많은데,,,,
    인터뷰랑 사진을 보다가 욱하는 것은 제가 속이 좁아서 그런 거겠지요?

    하~~
  • jen 2013.03.18 21:17
    Wish some kind soul could explain what the interview is about.. :)
    Even a tiny explanation will do.. :)
  • 정용화포유 2013.03.18 22:26
    이 뜬금없는 타이밍이라니.. 일년에 한번 보기도 어려운 개인인터뷰인데 보고나서도 기분이 찝찝하네요.
  • 용바라기 2013.03.18 23:00
    꼭 월드 스타가 될 겁니다. 내용도 사진도 의상도 다 아쉽지만 그래도 오랫만에 단독 인터뷰라 좋네요.
  • miza 2013.03.19 00:40
    interview about fashion...?
  • checkinout 2013.03.19 01:25

    My boy looks so completely worn out and tired in those photos... like a man with the weight of the entire world on his shoulders! TT  He's still dashingly handsome, but my heart hurts looking at him, especially in that last photo.

  • jojo 2013.03.20 01:36
    yeah, u r right. he does luk tired but still super handsome.
  • steelyhazel 2013.03.19 05:52
    I applaud the minimal styling and photo editing in these pictures. He needs no embellishment. But it breaks my heart to see him looking so mature. Makes you realize that he does have a lot on his plate...
  • musica 2013.03.19 10:18
    Yes, it is a lot like watching a favorite son, all grown up and going into the world. You feel so proud and thrilled for him and yet at the same time it breaks your heart ........
  • steelyhazel 2013.03.19 11:52

    But then I'd remind myself that most likely he'll look and behave like a 10 year old on the next variety show and all's well with my world :)

  • musica 2013.03.19 21:25
    ^^ You're so right. That is how he keeps us entranced!
  • bluish2012 2013.03.19 17:08
    Thank u for the translation, yes our Leader looks soo mature in the pics n in the article. But still can't help this feeling inside that wanna shout ミ★ι мιѕѕ υ Yonghwa★彡
  • h2af 2013.03.19 17:33
    thank you for your hard work - translate this article~ really appreciate and feel close with him ^^
  • sue 2013.03.19 17:38
    Thank you for the translation, really appreciate your hard work. Wahhhh...missing our talented boy alrdy
  • Cherie 2013.03.19 17:43
    Thanks for translation^^ I fallen in love again and again, Uri Jung Yonghwa♥
  • Pearl 2013.03.19 19:19
    Thanks for the translation. Love how the reporter describes him but he looks really tired in these photos. He's forming really dark eye bags and I'm worried they may turn permanent if he doesn't rest properly soon.
  • jojo 2013.03.20 01:38
    once again, thanx for de translations.
  • BTS pix from MK's official blog http://blog.naver.com/fntholic/20183043778


    20130311_152246.jpg 20130311_152256.jpg 20130311_152300.jpg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794 기타 20130405 [Clothing] "You Are My World so.. ftw" Printed T-shirt 2 file 2013.04.06 10479 1
793 사진 2013.04.05 CNBLUE online with Boice @ KKBOX Taiwan 6 file 2013.04.05 8316 1
792 사진 2013.04.05 Blue Moon In Taipei Press Conference 12 file 2013.04.05 8761 2
791 사진 2013.04.05 Yonghwa @ Taiwan Taoyuan International Airport 14 file 2013.04.05 8286 1
790 기타 [tweet] 용화~~~~* 14 file 2013.04.05 17424 3
789 사진 2013.04.05 Yonghwa @ ICN (To Taiwan) 12 file 2013.04.05 8120 1
788 사진 an・an No.1851 3 file 2013.04.03 18267 5
787 사진 CNBLUE-- photo shoot for"anan" 1/3/13 -용화- 8 file 2013.04.02 7152 7
786 기타 CNBLUE-- photo shoot for"anan" 1/3/13 13 file 2013.04.02 8265 3
785 From용화 [트윗 Tweet] 여러분! FNC워크샵 다녀왔어요 ㅋㅋ 6 file 2013.03.30 16564 4
784 사진 2013.03.22 미라클코리아 10 2013.03.25 20809 4
783 예능 [예고 Preview] 2013.03.23 JTBC 히든 싱어 Hidden Singer ver.2 2013.03.21 7221 2
782 인터뷰 [G세대의 10분] 정용화|가수, '씨엔블루' 리더 12 file 2013.03.21 17851 0
» 인터뷰 【E】운동화와 수트의 경계에 서 있는 25살 청춘, 정용화 The 25-year-old youth that stands on the boundary between sneakers and suits. Jung Yong Hwa. 21 file 2013.03.18 15819 7
780 예능 [예고 Preview] 2013.03.23 JTBC 히든 싱어 Hidden Singer 1 2013.03.17 6389 0
779 팬아트 White Day YH by blue_blue_love 9 file 2013.03.16 9179 4
778 팬아트 02.20~03.08 by Coffee 3 file 2013.03.16 9973 3
777 예능 2013.03.15 미라클코리아 예고 Miracle Korea Preview 4 2013.03.16 6759 0
776 사진 [Capture] 2013.03.11 MBC 나는 당신의 대리천사 I'm Your Substitute Angel -용화- 2 file 2013.03.15 9902 2
775 From용화 [Tweet]용화 트윗 12 file 2013.03.13 19679 9
Board Pagination Prev 1 ... 154 155 156 157 158 159 160 161 162 163 164 165 166 167 168 169 170 171 172 173 ... 203 Next
/ 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