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인터뷰
2012.10.03 18:56

TVPIA

조회 수 430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국발, 화제의 락밴드가 무려 일본에서 컸다고!
인디즈 마지막인 요코하마 아레나 라이브를 끝내고 드디어 메이저 데뷔를 하는 그들을 직격 인터뷰!


라이브는 우리가 있어야 할 곳. 그것을 일본에서 배웠다.


- 인디즈 마지막 라이브가 요코하마 아레나라니, 대단한데요!
종현 : 분위기가 굉장히 좋았어요. 팬 여러분들의 덕분입니다.
용화 : 사실 전 컨디션이 별로 안좋았는데 여러분들의 성원에 힘을 얻어 무대 위에서 굉장히 힘이 났습니다.
종현 : 그게 바로 라이브의 매직이죠.
민혁 : 맞아요. 용화형은 무대 위에서는 쌩쌩했는데, 대기실로 돌아온 순간 쓰러졌었죠.
용화 : 그야 MC 때 "전 저의 모든 것을 여러분들께 바치겠습니다!"하고 약속했으니까!
종현 : 멋져~(웃음). 나도 "목숨 걸겠습니다!"라고 말했어. 굉장히 재미있었는데 의욕이 앞서는 바람에 연주에 실수가 있었다는 게 반성할 점.
정신 : 정말 즐거웠어요! 전 놀이기구를 별로 안좋아하는데, 무대가 회전하는 건 아무렇지 않더라구요. 이것도 라이브의 매직이겠죠(웃음)
종현 : 정신이는 비행기 탈 때, 항상 쫄거든요. 전 그걸 사진 찍어서 콜렉션을 만들고 있뇨.

- 2009년부터 라이브 경험을 쌓기 위해 일본에서 음악활동을 시작하고, 한국보다 먼저 일본에서 인디즈 데뷔. 일본에서 지낼때의 에피소드는?
용화 : 도둑을 맞았어요!
종현 : 근데 아무것도 안훔쳐갔으니까 도둑이 아닐거야.
민혁 : 돈도 짐도 그대로 있는데, 욕실이 젖어있더라구요. 샤워만 사용한 흔적이 남아있었어요.
종현 : 문 근처에 숨겨뒀던 열쇠로 들어와서 돌아갈때는 문 잠그고 원래 자리로 돌려놨던데 성실한 침입자더라구요(웃음)
노숙자였던 것 같은데, 저희도 집은 있어도 돈이 없으니 그 마음을 알겠더라구요.

- 일본을 거쳐 한국데뷔. 용화씨가 출연한 드라마 [미남이시네요]의 인기도 있고 해서 데뷔하자마자 바로 챠트 1위로.
한국, 일본에서의 활동 차이는?
종현 : 한국에서는 메이저에서 활동. 텔레비젼으로 저희 음악을 들려드리는 게 주체.
일본에서는 인디즈라서 라이브로 저희 음악을 들려드리죠. 전달하는 방법이 다른거죠.

- 일본에서는 길거리 라이브부터 시작, 라이브를 중심으로 활동. 어떤 것들을 배웠는지?
정신 : 라이브에 와주시는 관객분들이 정말 소중한 존재라는 거요.
용화 : 그게 제일이죠. 저희와 관객분들의 기분 상태가 중요해요. 라이브는 우리가 있어야 할 곳이거든요.
종현 : 응. 라이브는 서로의 에너지가 하나가 되는 곳.
음악에 대한 열정을 배웠어요.

- 10/19(수)에 드디어 [In My Head]로 일본에서도 메이저 데뷔를 합니다.
용화 : 인디즈든 메이저든 저희는 아무것도 변한게 없어요. 라이브 공연을 하고, 저희 생각을 곡에 담고, 많은 분들이 들어주실 뿐. [In My Head]도 열정과 긍정적인 마음을 담아 만들었습니다.
종현 : 그렇죠. 음악을 열심히 할 뿐입니다.

- 그럼, 마지막으로 1년 이내에 달성하고 싶은 목표를 알려주세요.
종현 : 도쿄 돔에서의 라이브! 어? 요코하마 아레나의 3배인가요?
하지만 저희 티켓를 잘 못구한다는 얘길 들으면 슬퍼져요.
그걸 위해서라도 라이브를 많이 해야겠죠.

☆지금 생각하고 있는 것은?
일본어를 배우고 싶다. 더 열심히 공부해야 하는데.
☆좋아하는 TV 프로그램은?
부저비트. 멤버들과 다같이 봤어요.



일한번역 : banyantree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816 뉴스 씨엔블루, 日공연 직찍 '훈남 포스' 물씬 file 2012.10.03 2487 0
3815 뉴스 씨엔블루 정용화, 日서 통했다!…‘슈퍼네추럴’ 엔딩 테마 2012.10.03 2860 0
3814 인터뷰 PATi・PATi 2011년 11월호 - 1st 싱글 In My Head의 전모를 밝힌다. secret 2012.10.03 2 0
3813 인터뷰 Rolling Stones 2011년 11월호 file 2012.10.03 2888 0
3812 인터뷰 TV스테이션 2012.10.03 2835 0
» 인터뷰 TVPIA 2012.10.03 4309 0
3810 인터뷰 한류피아 interview CNBLUE - 몬스터급 신인밴드가 드디어 일본에서 메이저 데뷔 file 2012.10.03 3870 0
3809 인터뷰 오리콘스타일 - CNBLUE Special Interview & Live Report file 2012.10.03 3407 0
3808 인터뷰 Flying Postmen Press - 장르를 국한시키지 않는 느낌이 저희들의 음악에 영향을 주고 있으며, 그것이 장점이기도 하다고 생각합니다(용화) file 2012.10.03 3378 0
3807 뉴스 씨엔블루, 데뷔와 동시에 日서 카라 꺾었다! 2012.10.03 2334 0
3806 뉴스 씨엔블루, 日데뷔 싱글로 오리콘 3위 2012.10.03 2369 0
3805 뉴스 씨엔블루, 日 깜짝 공연에 경찰 출동 '왜?' 2012.10.03 2188 0
3804 뉴스 씨엔블루vsFT아일랜드 `같은 듯 다른 日 정착기` 2012.10.03 2658 0
3803 인터뷰 TV station 2010년 22호 - 아시아 전역에서 인기 급 상승중, 한국의 샛별 밴드에 접근! file 2012.10.03 3006 0
3802 인터뷰 월간 더 하이비전 2011년 12월호 - 드디어 일본 메이저 데뷔!! CNBLUE의 진화 file 2012.10.03 3299 0
3801 인터뷰 GINGER 2011년 12월호 - 주목할만한 꽃미남 밴드는 음악을 진지하게 대하는 4인조 열정남자 file 2012.10.03 6430 0
3800 뉴스 씨엔블루, 日서 라이브 공연..1만4천명 몰려 file 2012.10.03 2512 0
3799 인터뷰 한류피아 2011년 11월 30호 - 저희들이 어떤 밴드가 될 것인가는 팬 여러분들이 결정하는 것 file 2012.10.03 3554 0
3798 인터뷰 b-pass 2011년 12월호 - 메이저 데뷔작 In My Head를 말하다 secret 2012.10.03 1 0
3797 인터뷰 potato 2011년 12월호 - 미적 조화와 쿨한 실력판 락밴드 CNBLUE file 2012.10.03 3034 0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 203 Next
/ 203